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비즈한컷]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설인아, 나영희(홍유라)가 숨긴 비밀에 근접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방송화면 캡처)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나영희(홍유라 역)가 감추고 있는 진실에 설인아와 김재영이 다가갔다.

26일 방송된 KBS2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김청아(설인아)와 구준휘(김재영)는 각각 구준겸(진호은)의 죽음, 강시월(이태선)의 뺑소니 사건에 홍유라(나영희)가 연관돼 있음을 눈치 챘다.

이날 방송에서 구준휘는 강시월에 대해 아는 신부를 만났다. 구준휘는 신부에게 "우리 어머니가 언제부터 강시월을 후원했느냐"라고 물었다. 신부는 "둘째 아드님 사고 난 다음부터였다. 아드님 대신 누군가를 돕고 싶다고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후원자 선정에 관해 "홍 판사님이 직접 지정했다"라고 밝혔다.

구준휘는 "제 동생 죽음에 대해 알고 싶다"라며 강시월의 연락처를 물었다. 구준휘가 떠난 뒤 신부는 강시월을 만났다. 신부는 "후원해주시는 분이 유학을 보내주시겠다고 한다"라고 전했고, 강시월이 어릴 적 쌍둥이 동생과 찍은 사진을 건네며 "책 사이에서 찾았다"라고 했다.

강시월은 김청아가 일터를 찾아갔다. 그는 쓸쓸하게 설을 보내야 하는 심정을 토로하며 어릴 적 동생과 설날 노래를 불렀다고 전했다. 김청아는 강시월에게 동생이 있었다는 사실을 처음 알았다.

김청아는 강시월에게 담요를 건네며 쉬라고 했고, 강시월은 단팥빵을 주며 고마움을 전했다. 김청아는 강시월의 뺑소니 사건 관련 서류에서 '홍유라의 진술서'라는 내용을 보게 됐다.

김청아는 강시월의 뺑소니 사건과 죽은 구준겸이 연관돼 있음을 눈치 챘고, 구준휘 역시 뺑소니 사건과 홍유라가 뭔가 관련돼 있음을 알았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