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진또배기' 이찬원, 장윤정 극찬 들었다 "인기투표 2위, 시청자 뜻은 예리해"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진또배기' 이찬원(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방송화면 캡처)
▲'진또배기' 이찬원(사진=TV조선 '미스터트롯' 방송화면 캡처)

'진또배기' 이찬원이 '미스터트롯' 마스터 장윤정에게 시청자들의 뜻은 정확하다는 말을 들었다.

이찬원은 13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 본선 3차 기부금 팀 미션을 위해

정동원, 고재근, 김호중과 함께 '패밀리가 떴다' 팀을 구성했다.

이날 네 사람의 무대는 '백세인생'으로 시작했다. 이어 정동원이 '청춘'을 구슬프게 불러 감동을 선사했다. 또 네 사람은 '고장난 벽시계'를 귀여운 안무와 함께 불렀다. '다함께 차차차'와 '젊은 그대'로 흥을 띄운 네 사람은 마지막 '희망가'로 대미를 장식했다.

마스터 장윤정은 무대가 끝난 뒤 이찬원을 극찬했다. 그는 "시청자의 눈과 귀가 정말 예리하다. 괜히 응원 투표 2위를 달리는 것이 아니다"라며 "너무 잘한다. 너무 잘해서, 너무 잘한다"를 연발했다. 이어 "기술자다. 저 정도면 업자다"라며 웃었다.

한편, 이찬원은 4주차 응원투표에서도 임영웅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