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소주연, '존엄사 선택' 김홍파를 위한 동요 '모두 다 꽃이야' 가창

[비즈엔터 이명석 기자]

▲소주연이 김홍파를 위해 동요 '모두 다 꽃이야'를 불렀다.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2' 방송화면 캡처)
▲소주연이 김홍파를 위해 동요 '모두 다 꽃이야'를 불렀다. (사진=SBS '낭만닥터 김사부2' 방송화면 캡처)

동요 '모두 다 꽃이야'를 소주연이 존엄사를 선택한 김홍파를 위한 노래로 불렀다.

25일 방송된 SBS '낭만닥터 김사부2' 최종회 '코이의 법칙' 편에서는 존엄사를 선택한 여운영(김홍파) 원장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돌담병원 식구들은 여운영을 떠나보내기 전 모두 그의 병실에 모였다. 농담과 웃음, 눈물이 가득했다.

윤아름(소주연)은 "원장님 제가 노래 하나 불러드릴까요"라고 말했고, 여운영은 부탁한다라고 부탁했다. 윤아름은 "제가 제일 좋아하는 동요로 불러드리겠습니다"라며 동요 '모두 다 꽃이야'를 불렀고, 아름다운 노랫말과 구슬픈 목소리가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 동요 '모두 다 꽃이야' 가사 전문

산에 피어도 꽃이고

들에 피어도 꽃이고

길가에 피어도 꽃이고

모두 다 꽃이야

아무데나 피어도

생긴대로 피어도

이름없이 피어도

모두 다 꽃이야

봄에 피어도 꽃이고

여름에 피어도 꽃이고

몰래 피어도 꽃이고

모두 다 꽃이야

아무데나 피어도

생긴대로 피어도

이름없이 피어도

모두 다 꽃이야

이명석 기자 bright@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