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최동석 아나운서, 가족여행 논란 "반성한다"…KBS 측 최동석에 주의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최동석 아나운서(사진제공=KBS)
▲최동석 아나운서(사진제공=KBS)
최동석 아나운서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이 진행 중인데도 가족 여행을 다녀와 논란이 일자 "반성하고 주의하겠다"라고 밝혔다.

KBS는 26일 홈페이지 시청자상담실 자유게시판에 "최동석 아나운서는 시청자들의 지적을 받아들이며 적절치 않은 처신에 대해 반성하고 주의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최동석 아나운서에게 공영방송의 아나운서로서 걸맞게 행동하도록 주의를 줬다. 모든 구성원들이 공영방송인으로서의 본분을 다해 코로나 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하도록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최동석 아나운서의 배우자 박지윤이 본인의 SNS를 통해 사과와 해명의 글을 올린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최동석 아나운서의 배우자 박지윤 전 KBS 아나운서는 인스타그램에 지난 주말 가족 여행을 다녀왔다는 글을 올리며 여행 논란이 불거졌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