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몬스타엑스 주헌, 윤상에 러브콜 "몬스타엑스 노래도 한 번 작곡 부탁"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몬스타엑스 래퍼 주헌(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몬스타엑스 래퍼 주헌(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복면가왕 최고예요' 몬스타엑스 주헌이 윤상에 협업을 요청했다.

31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최고예요'와 '짜증 지대로다'의 1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두 사람은 브라운아이즈의 '벌써 일년'으로 듀엣 무대를 꾸몄다.

투표 결과, '짜증 지대로다'가 승리했다. 이정의 '나를 봐'를 부르며 가면을 벗은 '최고예요'는 몬스타엑스의 래퍼 주헌이었다.

이날 주헌은 윤상의 팬이라고 밝혔다. 주헌은 "나도 작곡을 하다보니 윤상 작곡가님의 굉장한 팬이다"라며 "걸그룹 노래도 만드시고, 명곡을 많이 만드셨는데 몬스타엑스 노래도 한 번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윤상은 "굉장히 영광이다. 무대를 보면서 음악 이해도가 높다 어쩌면 프로듀서일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다"라며 "멋진 팀과 작업할 수 있다면 예상치 못한 즐거움을 얻을 수도 있을 것 같다"라고 답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