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2020 백상예술대상] 축하공연, 김강훈ㆍ정현준ㆍ김규리ㆍ최유리ㆍ김준이 부른 '당연한 것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아역배우 김준(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아역배우 김준(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아역배우 김강훈, 정현준, 김규리, 최유리, 김준이 2020 백상예술대상 축하공연을 꾸몄다.

제56회 2020 백상예술대상은 5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됐다. 이날 백상예술대상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치러졌으며, 신동엽과 수지, 박보검이 3년 연속 MC를 맡았다.

▲김강훈(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김강훈(사진=백상예술대상 방송화면 캡처)

이날 축하 공연에서는 지난 1년간 대중의 사랑을 받은 작품에서 활약한 5명의 아역들이 무대에 올랐다. KBS2 '동백꽃 필 무렵'의 김강훈, 영화 '기생충'의 정현준, tvN '호텔 델루나' 김규리, JTBC '이태원 클라쓰' 최유리,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김준이 무대에 올라 희망을 노래했다.

56회 백상예술대상 측은 코로나19 여파로 문화예술계는 물론 사회 전반이 침체된 가운데, 그럼에도 오늘을 살아가야 하고 미래를 꿈꾸는 이들에게 '희망'을 전하는 것이 축하 공연의 콘셉트라고 설명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