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군소'보고 놀란 이광수 전복 채집 성공...유해진 "군소가 우리랑 인연이 많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삼시세끼 어촌편5' 군소(사진제공=tvN)
▲'삼시세끼 어촌편5' 군소(사진제공=tvN)
이광수와 유해진, 차승원이 전복 채집에 성공했다.

5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어촌편5'에서는 전복을 채취하러 나선 이광수와 차승원, 유해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광수. 차승원, 유해진은 섬메이드 치킨을 맛본 후 전복을 채집에 나섰다.

이광수는 "저 이런거 좋아한다"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유해진은 "작은 크기의 전복은 야들야들해서 국 끓여먹으면 맛있다"라며 "돌을 젖혀 보면 붙어있다. 큰 돌에 붙어있다"라고 알려줬다.

이광수와 유해진은 큰 돌을 뒤집으며 전복을 찾아 헤맸다. 유해진이 먼저 작은 크기의 첫 전복을 발견했고 이광수가 직접 채집에 성공했다.

전복을 채집하던 중 유해진은 군소를 발견했고 이광수에게 보여줬다. 유해진은 "군소를 삶으면 크기가 작아진다. 얘가 우리하고 인연이 많다"라고 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