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한화 이글스 브랜든 반스 영입…호잉 웨이버 공시

[비즈엔터 문연배 기자]

▲브랜든 반스(사진=브랜든 반스 SNS)
▲브랜든 반스(사진=브랜든 반스 SNS)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브랜든 반스를 영입했다. 제러드 호잉은 웨이버 공시했다.

한화는 22일 "호잉의 대체 선수로 미국 출신의 우투우타 외야수 반스와 계약했다"라며 "계약 규모는 계약금 5만달러, 연봉 5만달러, 옵션 10만달러 등 총 20만달러다"라고 밝혔다.

지난 2005년 미국프로야구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6라운드에 지명된 반스는 2012년 8월 7일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개인 통산 484경기, 284안타, 20홈런, 타율 0.242를 올렸다.

반스는 콜로라도 로키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에서 백업 선수로 빅리그 무대를 누볐으나 지난해에는 메이저리그 경기에 출전하지 못했다.

반스의 마이너리그 개인 통산 성적은 1천194경기, 1천165안타, 154홈런, 타율 0.262다.

2019시즌 마이너리그 트리플A에서는 타율은 0.253으로 낮았지만, 30홈런을 치며 장타력을 뽐냈다. 타점도 120경기에서 95개나 뽑았다.

반스는 메디컬 체크와 2주간의 자가격리 등의 과정을 거쳐 이르면 7월 중순 한화 선수단에 합류할 계획이다.

문연배 기자 bretto@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