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노래는나의인생' 임영웅→'가을을 남기고 간 사람' 신유, '나쁜남자' 명품 듀엣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나쁜남자 듀엣 임영웅 신유(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방송화면 캡처)
▲나쁜남자 듀엣 임영웅 신유(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방송화면 캡처)

임영웅이 '노래는나의인생'으로 신유의 '가을을 남기고 간 사람'을 꺾고, '나쁜남자'로 명품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2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임영웅과 신유가 각각 '미스터트롯' TOP7, 현역7 팀의 일원으로 노래 대결을 펼쳤다. 임영웅은 이미자의 '노래는나의인생'을 선곡했고, 신유는 패티김의 '가을을 남기고 간 사람'으로 임영웅을 상대했다. 두 사람의 대결은 임영웅이 승리했다.

대결이 끝난 뒤 김성주는 "혹시 두 분이 괜찮다면 여기서 듀엣으로 점수 상관 없이 한 곡 보여달라"고 제안했다. 신유는 흔쾌히 듀엣 무대를 수락하며 임영웅에게 어떤 노래를 부르는 것이 좋을지 물었다. 출연진들은 신유의 '일소일소 일노일노', '시계바늘' 등을 이야기했다. 그떄 박구윤이 자신의 노래 '나뭇꾼'은 어떠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영웅은 "신유 노래 중에 발라드 같은 '나쁜 남자'란 노래가 있다. 데뷔하기 전부터 연습을 열심히 했었다"라고 밝혔다. 두 사람은 '나쁜 남자'로 입을 맞췄고, 감탄을 감출 수 없는 명품 무대를 완성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