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홍현희, 나이 4세 차이 제이쓴에 파 싸대기…웹드라마 주인공 "현실판 부부의 세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아내의 맛' 홍현희, 제이쓴(사진제공 = TV CHOSUN)
▲'아내의 맛' 홍현희, 제이쓴(사진제공 = TV CHOSUN)
‘웹드라마 주인공’ 홍현희가 나이 4세 차이 남편 제이쓴에게 파 싸대기를 선보이며 현실과 드라마를 넘나드는 ‘희쓴판 부부의 세계’를 선사한다.

7일 방송되는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05회에서는 희쓴 부부가 초 단위 분량의 특별 출연이 아닌 웹드라마의 주인공으로 나서, 정극 연기에 도전하면서 대한민국 ‘싸대기 씬’의 역사를 뒤흔들만한 ‘메소드 연기’로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날린다.

웹드라마에서 주연을 맡은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생애 최초로 정극 연기를 펼쳤다. 특히 웹드라마에서 홍현희는 물심양면으로 사랑했던 제이쓴의 불륜을 목격한 여자 친구 역할을 맡아 감정이입이 대폭발하며 현실감을 드높였다. 상대역 여배우를 만나자마자 불꽃 튀기는 기싸움을 펼친데 이어 제이쓴의 불륜현장 촬영 직전까지 한껏 날 선 경계를 보이며 “체리맛 립밤은 왜 바른 거야?!”, “왜 이렇게 서둘러 애정행각을 하려는 거야?!”라는 폭풍 다그침을 쏟아냈다.

더욱이 희쓴부부는 불륜 드라마에서 절대 빠질 수 없는 ‘싸대기 신’에서 이제껏 단 한 번도 본 적 없는, 파격적인 ‘파 싸대기’를 등장시켜 이목을 집중시켰다. 제이쓴의 천연덕스러운 불륜 연기에 현실 ‘욱’을 느낀 홍현희가 풀스윙으로 ‘파 싸대기’를 날려버리는 불꽃 열연을 선보여 제이쓴에게 알싸한 참교육까지 안겨 웃음을 줬다.

제작진은 “희쓴 부부는 말 그대로 만능 엔터테이너라 불릴 수밖에 없는, 출구 없는 매력을 지니고 있다”라는 말과 함께 “예능에 이어 정극 연기까지, 희쓴 부부의 한계 없는 도전은 앞으로도 계속될 예정이다. 오늘 방송될 105회에서 희쓴 부부의 숨겨진 연기 실력과 빵빵 터지는 예능감을 함께 즐겨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