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백지영, 나이 동년배 장민호만 이해하는 박자 실수 "4ㆍ3ㆍ2ㆍ1 안 나와요?"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백지영 실수에 나이 또래 장민호 공감(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방송화면 캡처)
▲백지영 실수에 나이 또래 장민호 공감(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방송화면 캡처)

가수 백지영이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 박자를 놓치는 실수를 하자, 백지영 나이 또래의 장민호가 공감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30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김호중을 제외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 등 '미스터트롯' TOP6와 백지영, 린, 이해리, 벤, 솔지, 유성은으로 이뤄진 '여신6'의 노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백지영은 박선주의 '귀로'를 선곡했다. 노래를 부르기에 앞서 잔뜩 긴장한 백지영을 보고 장민호는 "'콜센타'는 다른 종류의 긴장감이 있다"라고 공감했다. 백지영은 목을 풀며 전력을 다할 준비를 했으나, 노래를 부를 타이밍을 놓치는 실수를 저질렀다.

당황한 백지영은 "노래방 4, 3, 2, 1이 여긴 안 나오는 거냐"라고 했고,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 장민호만 유일하게 백지영에 공감하며 "우대를 해줘야 한다"라고 말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