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정동원 하동집 공개, 남승민-임도형 깜짝 방문 ‘고래사냥’ 주제로 토론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아내의 맛’ 정동원(사진제공=TV조선)
▲'아내의 맛’ 정동원(사진제공=TV조선)
트롯둥이 정동원의 새 단장한 하동집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된 TV 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09회에서는 코로나 때문에 네 번째 연기된 미스터트롯 콘서트로 인해 주말 동안 하동집에 있던 정동원을 남승민과 임도형이 찾아갔다.

몇 개월간 열심히 준비했던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또다시 연기되자 속상했던 정동원은 하동으로 내려가 주말을 보냈다. 정동원과 영혼의 단짝들인 남승민과 임도형은 실망감과 아쉬움이 큰 정동원을 위로하고 기운을 불어 넣어주기 위해 하동을 깜짝 방문했다.

새롭게 단장한 정동원의 하동 하우스를 여기저기 낱낱이 살펴보며 집구경을 마친 남승민과 임도형은 정동원과 ‘고래사냥’이라는 주제로 진지한 수다 삼매경에 빠졌다. ‘고래사냥’을 해야 하는지 말아야 하는지에 대한 치열하고도 은밀한 방구석 1열 토론을 벌였다.

그리고 열띤 토론 후 정동원은 남승민과 임도형을 위해 기꺼이 ‘동원 셰프’로 변신, 단 하나뿐인 특제 볶음면을 만들었다. 정동원표 특제 볶음면은 윤기가 자르르 넘치는 극강 비주얼과 먹방 신동 임도형의 두 눈을 번쩍 뜨게 할 만큼 꿀맛을 자아내며 요리마저 완벽한 팔방미남 면모를 유감없이 드러냈다.

무엇보다 정동원은 남승민과 임도형을 위해 특별히 자신의 ‘비밀 아지트’를 공개했다. 정동원의 비밀 아지트는 팬들의 애정이 가득한 선물과 정동원이 선택한 아이템으로 꾸며져, 정동원만의 개성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게다가 정동원의 새 하동 하우스에는 음악에 대한 정동원의 열정을 뒷받침할 수 있는 음악실이 마련돼 남승민과 임도형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이어 정동원과 남승민, 임도형은 즉흥적으로 깜짝 합주 공연을 펼치며 방구석을 콘서트장으로 만들어버렸다. 장난치고 놀며 발랄함을 자아내던 트롯둥이 삼총사는 음악 앞에서는 프로다운 모습으로 돌변, 트롯 신동들답게 뛰어난 역량을 발휘했다. 이내 흥이 끓어오른 세 사람은 한창 유행 중인 비의 ‘깡’ 댄스 퍼레이드까지 펼치며 멋짐까지 폭발시켰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