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양정아 결혼→이혼 "돌아온 골드미스"…나이 동갑 김승수와 아이콘택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비디오스타' 양정아, 김승수(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양정아, 김승수(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배우 양정아가 결혼과 이혼, 그리고 나이 동갑 배우 김승수에 대해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양정아는 25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김승수, 윤해영, 최완정 등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양정아는 "결혼을 했는데 갔다왔다. 잠깐 살다가 왔는데, 제가 결혼해서 잘 살고 있다고 생각하는 분들이 있다"라며 "아예 골드미스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있다. 이제는 오해를 풀어드리고 싶다. 돌아온 싱글이라는 것을 이야기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어 "예전에는 예능에 나와 제 입으로 말하기엔 준비가 안됐다. 지금은 이야기해도 괜찮다"라고 웃었다.

MC 박나래는 "양정아 씨가 김승수 씨라면 당장이라도 같이 살 수 있을거라고 했다는데"라고 말문을 열었고, 이에 양정아는 "지금 같은 집에 들어가도 아무 일 없이 지낼 수 있다는 뜻이다"라고 설명했다.

김승수도 양정아에 대해 '내 인생에 다시 없을 여자'라고 했다는 사실이 밝혀졌고, 이에 김승수는 "나와 생년월일이 같은 여자는 지구상에서 거의 양정아씨 뿐인 것 같다는 뜻이다"라고 전했다.

이날 김승수와 양정아는 아이콘택트로 눈빛교환 타임을 했고 양정아는 "나 못하겠다"라며 먼저 눈을 피했다. 양정아는 "내가 정말 좋아하는 친구, 그런 마음을 가지기가 힘들다"라고 했다.

김승수는 "돌아온 싱글은 큰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해 핑크빛 분위기를 더했다. 특히 제작진은 "오늘부터 1일"이라는 축하 멘트가 적힌 케이크도 선물하며 두 사람을 응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