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여행에 미치다' 인스타그램 음란 동영상 게재…사과문 게재 후 삭제 "네티즌 공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여행에 미치다'(사진=여행에 미치다 인스타그램)
▲'여행에 미치다'(사진=여행에 미치다 인스타그램)
여행 관련 SNS 커뮤니티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에 음란 동영상이 게재돼 논란이 일고 있다.

'여행에 미치다'는 29일 오후 공식 인스타그램에 강원도 평창의 양떼목장을 소개하는 글을 올렸다. 하지만 여러장의 사진 가운데, 음란 동영상이 포함돼있었고 네티즌들의 항의에 해당 게시글은 삭제됐다.

이어 '여행에 미치다' 측은 "금일 오후 6시경 업로드되었던 양떼목장 게시물 중 적절치 못한 영상이 포함돼 보시는 분들로 하여금 불쾌하게 해드려서 죄송하다"라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여행에 미치다' 측은 "일말의 변명 없이 관리자로서 신중히 신경 쓰지 못해서 게시물을 보신 많은 분들뿐만 아니라 게시물을 제공해주신 분께도 피해를 끼치게 됐다. 멋진 여행지를 소개해드리며 위로해드리고자 하던 '여행에 미치다'의 바람과 달리 불쾌한 영상과 미숙한 운영 및 조치로 많이 놀라시고 실망하셨을 분들에게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라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치 않도록 계정, 디바이스 그리고 콘텐츠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하여 이런 문제 발생 및 피해 끼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사과문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앞서 게재된 음란 동영상이 불법 촬영물이 아니냐며 '여행에 미치다' 측에 해명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여행에 미치다' 측은 "문의주신 불법촬영물 관련해서는 확인한 바, 직접 촬영한 불법촬영물이 아닌, 온라인상에서 다운로드한 영상이다"라며 "영상을 소지하고 있던 점에 대해선 변명의 여지없이 사죄의 말씀과 내부 처벌을 받으며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 다시 한번 물의를 일으켜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밝혔다.

이후에도 네티즌들의 항의와 질타가 이어지자 '여행에 미치다' 측은 사과문을 삭제해 네티즌들의 공분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여행에 미치다'는 여행과 관련한 콘텐츠를 전문으로 제작하는 커뮤니티로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동 중이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