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윤인구ㆍ천명훈ㆍ신성ㆍ이도진ㆍ장성호, 외옹치항서 트로트 콘서트(6시 내고향)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6시 내고향'(사진제공=KBS 1TV)
▲'6시 내고향'(사진제공=KBS 1TV)
'6시 내고향'이 트로트 농활 원정대 ‘네박자’가 외옹치항에서 콘서트를 연다.

16일 방송되는 KBS1 '6시 내고향'에서는 윤인구 아나운서의 본격적인 먹방이 공개된다.

동해의 푸른 바다가 넘실대는 외옹치항. 일손이 부족한 어민을 위해 조업에 나섰던 네박자와 윤인구 아나운서. 만선으로 돌아온 그들에게 주어진 것은 문어를 넣고 끓인 푸짐한 용궁라면이다. 화면에서만 보던 용궁라면을 직접 맛본 윤인구 아나운서의 찐 리액션이 터져나온다.

▲'6시 내고향'(사진제공=KBS 1TV)
▲'6시 내고향'(사진제공=KBS 1TV)
네박자 엔터테인먼트 대표로서 온만큼 윤인구 아나운서도 트로트에 관심을 보인다. 신성과 천명훈에게 직접 트로트를 배워보는 윤인구 아나운서. 트로트를 잘부르려면 3가지만 기억하라. 1번 강약 조절, 2번 간드러진 꺾기, 3번 표정 연기. 속성으로 트로트를 배운 윤인구 아나운서의 노래 실력은 과연 어떨지, 기대해 보자.

▲'6시 내고향'(사진제공=KBS 1TV)
▲'6시 내고향'(사진제공=KBS 1TV)
외옹치항에서의 일손 돕기는 끝났다. 그리고 트로트 농활 원정대 네박자의 하이라이트만 남았다. 모두가 기다렸던 시간 '네박자 콘서트'의 막이 올랐다. 트롯신생아 천명훈, 슈퍼스타 신성, 무한도진 이도진, 막둥선배 장성호의 트로트가 펼쳐진다. 여기에 윤인구 아나운서의 깜짝 트로트 공연까지 준비됐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