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임혁X맹상훈, '편 프로'와 낚시 삼매경…즉석 트롯 오디션까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임혁 맹상훈(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임혁 맹상훈(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가수 편승엽이 맹상훈, 임혁과 함께 낚시를 즐겼다.

21일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배우 임혁과 맹상훈이 가수 편승엽과 함께 낚시터에서 만났다.

편승엽은 맹상훈을 보고 "프로가 왔다"면서 맹상훈을 치켜세웠다. 이에 맹상훈은 "이제 2년 됐는데 무슨 프로냐"라고 손사래를 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배우 임혁이 등장했다. 그는 최근 '사랑꾼'을 발매하고 트롯계 떠오르는 신인가수로 활동하고 있다. 세 사람은 함께 낚시를 즐겨보려 했으나 갑자기 폭우가 쏟아져 낚시를 중단할 수밖에 없었다.

세 사람은 자리를 잡고 라면을 함께 끓여 먹었다. 편승엽은 임혁과 맹상훈에게 노래를 요청했고, 특히 '사내라서'를 맛깔나게 부르는 맹상훈에게 "데뷔하자. 내가 매니저를 하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