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임영웅, 소유에 '뽕숭아학당' 촬영지 포천 자랑 "내 고향, 난 포천의 아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소유 임영웅 '뽕숭아학당' 촬영지 포천에서 점심(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화면 캡처)
▲소유 임영웅 '뽕숭아학당' 촬영지 포천에서 점심(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방송화면 캡처)

임영웅과 소유가 '뽕숭아학당' 촬영지 포천의 경치를 즐겼다.

23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은 유빈-소유-유아와 함께 하는 가을 소풍 특집으로 꾸며졌다. 진솔한 토크부터 불꽃 예능감을 폭발시킨 웃음의 향연까지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이날 커플 결정 게임을 통해 임영웅과 소유가 짝을 이뤘다. 두 사람은 도시락을 챙겨 촬영지 한편에서 점심을 먹기로 했다. 소유는 "경치가 좋다"라고 감탄했고, 임영웅은 "내 고향이다. 내가 포천 출신이다. 포천의 아들이다"라고 말했다.

점심을 먹으면서 임영웅과 소유는 서로의 취향을 알아갔다. 소유는 "매운 것을 좋아한다. 매운 걸 잘 못 먹을 것 같이 보인다"라고 말했고, 임영웅은 "스트레스 받을 때마다 매운 음식을 먹는다"라며 자신만의 스트레스 해소법을 얘기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