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이진우, 이응경 위해 '기막힌 유산' 특별출연 "내가 직접 양봉한 로열젤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기막힌 유산' 이진우, 이응경(사진제공=KBS1)
▲'기막힌 유산' 이진우, 이응경(사진제공=KBS1)
배우 이진우가 아내 이응경을 위해 '기막힌 유산'에 깜짝 출연했다.

이진우는 9일 방송된 KBS1 '기막힌 유산' 마지막회에 등장했다.

이날 부영배(박인환)의 장례식을 찾은 이진우는 김용미(이응경)에 "오랜만이다 용미"라며 "앙탈은 여전하네"라고 했다.

김용미는 "장례식장에 오는 사람이 뭐하러 꿀을 들고 왔냐. 앙탈같은 소리 하지말고 털 좀 밀고 와라. 목욕탕좀 들렸다 와라"라고 했다.

그러자 이진우는 "직접 양봉한 로열젤리다. 아침일찍 개울가 가서 다 씻었다. 걱정말라"라며 장례식장으로 들어갔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