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정미애 넷째 임신 "난 출산계의 진종오…철저히 계획하에 가졌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불후의 명곡' 정미애(사진제공=KBS2)
▲'불후의 명곡' 정미애(사진제공=KBS2)
정미애가 자신을 '출산계의 진종오' 라고 밝혔다.

정미애는 17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트로트 남녀 대전 특집'에 출연했다.

이날 정미애는 넷째 축복이를 임신한 채 무대에 올라 파워풀한 보컬로 남지훈의 ‘천년바위’를 불러 모두의 공감을 자아냈다.

정미애는 "출산은 불후의 명곡과 함께할 예정이다"라며 "토크 대기실에서 명곡이란 이름도 지어 주셨다"라고 말했다.

MC 신동엽이 "넷째는 계획하게 가졌는지 아님 하늘의 선물인가?"라고 물었다. 정미애는 " 누군가가 저에게 별명을 지어주셨다"라며 "출산계의 진종오다. 원샷 원킬이다. 철저히 계획하에 가졌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