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포천 비둘기낭 폭포 비경에 감탄…이민정, 아들과 애교 가득 영상 통화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포천 비둘기낭 폭포(사진=JTBC '갬성캠핑' 방송화면 캡처)
▲포천 비둘기낭 폭포(사진=JTBC '갬성캠핑' 방송화면 캡처)

포천 비둘기낭 폭포로 '준후 엄마' 이민정이 '갬성캠핑'을 떠났다.

27일 방송된 JTBC '갬성캠핑'에서는 게스트 이민정과 함께 포천 비둘기낭 폭포를 찾았다.

이날 이국적인 풍경에 감탄한 이민정은 어디론가 영상통화를 걸었다. 이민정의 아들 '준후'가 전화를 받았고, 이민정은 폭포를 아들에게 보여줬다. 이민정은 "준후야, 아빠 바꿔봐"라고 말했고, 곧이어 이병헌과 대화를 주고 받았다.

이민정은 이병헌에게 "폭포 멋있지? 진짜 신기하지?"라고 말했다. 또 "여기 진짜 그리스 같아"라고 말했고, 이병헌도 포천 비둘기낭 폭포의 비경에 감탄했다.

이민정은 다시 아들과 전화 통화를 했고, 아들에게 "오늘 가서 봐요. 사랑해. 쪽쪽"이라며 애교를 보여줬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