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마포 김치찌개'와 '바싹 불고기'…마포 원조 맛집 '일단 시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일단시켜'(사진제공=MBC)
▲'일단시켜'(사진제공=MBC)
'마포 김치찌개'와 '바싹 불고기'가 '배달고파 일단시켜'에 소개됐다.

16일 방송된 MBC '배달고파 일단시켜'의 신동엽, 이규한, 현주엽, 셔누, 박준형은 첫 배달 장소인 '마포'에서 모였다.

1라운드 주제는 '마포 원조 맛집'으로 '마포 김치찌개'와 '바싹 불고기'가 메뉴로 선정됐다.

'바싹 불고기'를 본 신동엽은 "아 이게 배달이 된다"라며 놀라워하며 행시 달인 셔누에게 불고기 3행시를 부탁했다. 셔누는 "불로 지진 고기는 기가차다"라고 즉석에서 3행시를 완성했다.

이어 '마포 김치찌개'와 제육볶음도 도착했다. 이규한은 "이 집은 제육볶음이 다른데 비해 두껍잖냐. 그런데도 씹는데 힘들지 않다"라고 했고 현주엽은 "짜지 않고 간이 딱 좋다. 가성비도 좋다. 아주 넉넉하다"라고 말했다.

선택결과 3대2로 박준형, 현주엽, 셔누가 선택한 '바싹 불고기'가 승리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