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김정진(장비서) 믿는거 알지?…최민식 동생 최광일(신명휘) '악어의 눈물'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경이로운 소문' 김정진(사진제공=OCN)
▲'경이로운 소문' 김정진(사진제공=OCN)
최민식 동생 최광일이 김정진에게 악어의 눈물을 보였다.

16일 방송된 OCN '경이로운 소문'에서 경찰에 잡힌 중진시장 신명휘(최광일)이 장비서(김정진)에게 눈물로 호소했다.

신명휘는 "장비서 이 위기만 잘 넘기면 된다"라며 "우리 지금까지 잘해왔자나. 나 이제 남은 바람 딱 하나야. 나라를 위해 국민들을 위해 날 바치고 싶은 마음 뿐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여기서 무너질 수 없다. 내가 이런 꿈 꿀수 있었던 것 다 장비서 때문인데"라며 "장비서 알지? 내가 장비서 믿는거"라고 손을 꼭 잡았다.

장비서는 경찰서를 나왔고 그를 기다린 조태신(이도엽)은 "장비서. 잠깐 드라이브나 같이 같까?"라며 그를 차로 데려갔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