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심진화, 간장게찜 뚝딱…김원효와 어머니 위한 효심 밥상 완성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심진화 간장게찜(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
▲심진화 간장게찜(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

심진화가 간장게찜을 어머니를 위해 만들었다.

17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김원효, 심진화의 집에 심진화 어머니가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김원효는 "일찍 사별하신 장모님의 옆자리가 신경쓰였다. 빈자리를 채워주려 일부러 더 남자친구처럼 다가갔다"면서 살뜰하게 장모님을 챙기는 모습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김원효는 장모님을 '엄마'라고 불렀고, 함께 운동도 하고 팩을 해주면서 사위의 장모 사랑을 신청했다. 장모님도 "나만큼 복 많은 사람이 없다"라며 김원효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심진화는 어머니를 위해 자신의 시그니처 음식인 간장게찜을 준비했다. 심진화는 간장, 맛술, 올리고당, 쪽파, 고추 등을 넣어 소스를 만들었다. 김원효는 게 손질을 하면서 알이 꽉 차있다고 감탄했다.

심진화는 자박하게 물을 붓고, 소스를 넣어 게를 찌기 시작했다. 그 사이 버터를 프라이팬에 녹여 전복과 관자를 구웠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