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기상청, 서울 눈 예보…대설 특보에 출근길 교통혼잡 예상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서울 눈(이투데이DB)
▲서울 눈(이투데이DB)

서울에 눈이 예보된 가운데, 대설 주의보ㆍ대설 특보가 발효된 지역이 확대되고 있다.

18일 오전 2시 10분 기상청 방재속보에 따르면, 현재 서울(동남권)과 인천, 경기남부, 강원영서, 강원산지, 충청 일부지역, 경북북부, 전라서해안에 대설특보가 발효중이다. 그 밖의 중부지방과 경북내륙, 전라권에 눈이 내리고 있으며, 일부 지역은 소강상태를 보이고 있다.

이 눈은 오늘 오후까지 이어지겠으나, 일시적으로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있겠고 새벽에 다시 강해지면서 대설특보가 확대되는 곳도 있겠다.

기상청은 "특히 오전 출근시간에는 강한 눈으로 인해 교통혼잡이 예상되니, 차량운행 시 안전거리를 충분히 확보하기 바라며, 보행자 안전에도 각별히 유의 바란다"라고 밝혔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