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차세찌 부인' 한채아ㆍ'이천수 와이프' 심하은ㆍ'김병지 아내' 김수연ㆍ'정대세♥' 명서현ㆍ전미라, 나이 불문 'FC국대패밀리' 뭉쳤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병지 아내 김수연(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김병지 아내 김수연(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차세찌와 결혼한 한채아, 윤종신 아내 전미라, 이천수 아내 심하은, 김병지 아내 김수연, 정대세 아내 명서현 등 '국대 패밀리'가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격했다.

11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연예인 여자 축구대회의 개막식과 대망의 첫 경기가 공개됐다.

이날 개막식에는 가장 먼저 FC 국대패밀리가 입장했다. 국대패밀리는 차범근 아들 차세찌와 결혼한 배우 한채아, 테니스 국가대표 출신 가수 윤종신의 아내 전미라, 이천수 아내 심하은, 김병지 아내 김수연, 정대세 아내 명서현 등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경기 전 프로 선수들 못지 않은 훈련으로 대회를 준비했다. 전미라는 날카로운 슈팅 등으로 놀라운 경기력을 자랑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