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나빌레라' 2차 티저 공개, 꿈꾸는 발레리노 송강ㆍ그의 제자 박인환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나빌레라' 2차 티저(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나빌레라' 2차 티저(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나빌레라' 박인환과 송강의 케미가 기대되는 2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나빌레라' 측은 23일 박인환과 송강이 발레 사제듀오로 만난 2차 티저를 공개했다.

오는 3월 22일 첫 방송을 앞둔 tvN 새 월화드라마 '나빌레라'는 나이 일흔에 발레를 시작한 덕출(박인환)과 스물셋 꿈 앞에서 방황하는 발레리노 채록(송강)의 성장을 그린 사제듀오 청춘기록 드라마다. 별점 만점과 평점 9.9점의 동명의 원작 웹툰 '나빌레라'(HUN, 지민)를 드라마화했으며, '38사기동대', '청일전자 미쓰리' 등을 연출한 한동화 PD와 '터널'로 강렬한 눈도장을 찍은 이은미 작가의 의기투합으로 기대를 모은다.

극 중 박인환은 삶의 끝자락에서 가슴 깊이 담아뒀던 발레의 꿈을 꺼내 든 은퇴한 우편 배달원 '덕출'로 변신한다. 송강은 뒤늦게 시작한 발레에 남다른 재능을 갖고 있지만 녹록지 않은 현실에 방황하는 청년 '채록' 역을 맡았다.

이번에 공개된 2차 티저에서는 종이배, 메트로놈, 아버지로부터 온 메시지에 이어 연습실에서 고독하게 발레 동작을 연습 중인 송강의 모습이 연이어 펼쳐졌다. 이어 그를 홀린 듯이 바라보는 박인환의 표정과 골목길을 걸어가며 발레 동작을 따라해보는 그의 뒷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누구나 한 번쯤 날아오르는 순간이 있다"라는 내레이션과 함께 송강의 미소는 두 사람의 브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인생의 끝자락에서 비로소 발레를 향한 풋풋한 첫 날갯짓을 시작한 할아버지 덕출과 남다른 재능을 갖췄지만 현실 때문에 방황하는 청년 채록의 세대초월 브로맨스가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감을 높인다.

tvN 새 월화드라마 '나빌레라'는 2021년 3월 22일 월요일 방송된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