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플레희리스또' 이찬원X김희재, 혼밥 외로움 달랠 노래 추천…영탁과 전화 연결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플레희리스또(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플레희리스또(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

'플레희리스또' 김희재, 이찬원이 '혼밥 외로움을 달래주는 노래'를 소개했다.

25일 방송된 TV조선 '플레희리스또'에서는 김희재와 이찬원이 '혼밥 할 때 듣기 좋은 노래'를 추천해주는 시간을 가졌다. 두 사람은 밥을 함께 먹고, 혼술을 할 때 같이 먹는 음식들을 털어놨다. 또 김희재와 이찬원은 무알콜 모히또를 만드는 시간도 가졌다.

두 사람은 '혼밥 할 때 듣기 좋은 노래'로 서지오의 '수리수리 술술', 유지나의 '미운 사내', 옴므의 '밥만 잘 먹더라', 윤항기의 '나는 행복합니다', 씨스타 '나 혼자' 등을 추천했다. 특히 '나는 행복합니다'를 부를 때는 이찬원이 직접 기타를 쳐 눈길을 끌었다.

김희재와 이찬원은 영탁과 전화 통화도 했다. 영탁은 자신은 혼밥할 때 TOP6의 노래를 많이 듣는다면서 김희재에게 "이찬원이 노잼이어도 힘내라"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