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함소원, 진화와 불화설 일부 인정 "가정 지킬 것…기다려달라" [전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함소원, 남편 진화(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함소원, 남편 진화(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결별설에 대해 "기다려달라"라고 입장을 밝혔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SNS에 "우리는 너무나 사랑해 결혼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다. 너무나 사랑했다"라고 밝혔다.

그는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다"라며 "난 이 가정을 지켜낼 것이다. 나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 달라. 부탁드린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통해 함소원은 최근 진화와의 불화설이 사실인 것을 일부 인정했다.

함소원은 진화와 입을 맞춘 사진, 남편·딸·중국 시부모와 단란한 모습을 찍은 사진 등을 공개했다.

앞서 지난 24일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관계가 급속도로 안 좋아졌으며, 결별을 택한 진화가 출국을 준비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당시 함소원은 SNS에 "아무 말도 안 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 함소원 글 전문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하였습니다 우리의사랑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시선도 국경도

그어떤장애물도 없다고생각했습니다 너무나사랑했기에...하지만

가족이되어가는과정같습니다

저는 이가정을 지켜낼것입니다

저를믿고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