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김소연ㆍ유진ㆍ이지아, 나이 잊은 열정 폭발 '집사부' 단합대회…흑역사 대방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소연 유진 이지아(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김소연 유진 이지아(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김소연, 유진, 이지아의 나이를 잊은 단합대회가 '집사부일체'에서 열렸다.

28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드라마 '펜트하우스' 유진, 김소연, 이지아와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단합대회를 함께 했다. 우승자의 이름으로 '펜트하우스' 촬영 현장에 '커피차'를 보내주겠다는 말에 세 배우는 전례 없는 승부욕을 불태웠다.

특히 이심전심 퀴즈부터 사부들의 치열한 경쟁에 아수라장이 된 가운데, 드라마에서는 절대 볼 수 없는 이지아의 '얍삽이' 면모가 공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펜트하우스'의 우아하고 차분한 심수련의 캐릭터와 180도 다른 그녀의 모습을 보여준 것.

이날 방송에는 세 사부와 멤버들의 역대급 '흑역사' 퀴즈가 펼쳐진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아무도 예상치 못했던 과거 사진들의 공개에 김소연 사부는 비명을 지르기까지 했다. 이승기는 잊고 지냈던 과거 영상에 "잠깐 나가 있어도 돼요?"라며 촬영 포기 선언까지 할 정도로 부끄러워했고, 막내 차은우마저 자신의 영상에 얼굴을 가리고 숨기에 급급했다.

또 이날 사부들은 '펜트하우스 시즌2' 방송에 앞서 작품을 준비하는 연기자로서의 남다른 마음가짐과 본인만의 준비과정을 밝혔다 대한민국을 강타한 화제의 배우 김소연, 유진, 이지아의 배우로서의 신념과 소신이 시청자들을 감동하게 했다.

세 배우는 불타는 승부욕을 드러낸 가운데, 단합대회 우승은 김소연 팀에게 돌아갔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