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정혜인, 나이 32세 혼혈 오해 부르는 황신혜 닮은 꼴 '반전 예능감'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배우 정혜인(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정혜인(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나이 32세, 드라마 '시지프스'에 출연한 배우 정혜인이 '런닝맨'에서 혼혈으로 오해를 부를 만한 외모와 반전 예능감을 자랑했다.

정혜인은 2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 '쿵짝 시그널 예능촌' 레이스에 출연했다. 앞서 지난주 '쿵짝 시그널 예능촌' 1탄에서 최고의 예능 짝꿍 찾기 위한 예능촌에 입소, 가감 없는 속마음으로 새로운 재미를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 정혜인은 마성의 매력으로 남자 회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방송에서 취미가 승마라고 밝힌 정혜인에게 이광수는 "말을 키우고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