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두끼떡볶이 김관훈 대표, 떡볶이 맛집 투어 '침샘 자극'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개미랑 노는 베짱이’(사진제공=MBN)
▲‘개미랑 노는 베짱이’(사진제공=MBN)
두끼떡볶이 김관훈 대표와 전현무가 떡볶이 블라인드 테스트에 도전한다.

5일 방송되는 MBN ‘개미랑 노는 베짱이’에서는 연 2000억 원 매출의 떡볶이 왕국을 세운 김관훈 대표가 출연한다. 이날 MC 전현무는 ‘떡볶이 러버’로서 김관훈 대표에게 도전장을 내민다.

이날 김관훈은 “맛만 보고 브랜드별 떡볶이 구분이 가능하다”라고 말한다. MC들은 이를 검증하고자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한다.

이어 전현무 또한 “나도 전문가”라며 떡볶이 맛 구별에 자신 있게 도전한다. “눈 감고도 맞힐 수 있다”며 진지하게 임하는 전현무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그런 와중 김관훈의 떡볶이 투어가 군침을 유발한다. 이날 각양각색의 떡볶이들과 함께하는 김관훈의 먹방이 펼쳐진다. 이와 함께 김관훈은 떡볶이 성지에 방문해 특별한 레시피까지 공수받는다. 이에 MC들은 연신 입맛을 다시며 부러움을 표한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