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김진희, 나이 43세 경력 17년차 KBS 아나운서…'진품명품' 첫 출연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김진희 KBS 아나운서(사진=KBS1 '진품명품' 방송화면 캡처)
▲김진희 KBS 아나운서(사진=KBS1 '진품명품' 방송화면 캡처)

김진희 KBS 아나운서가 나이 43세, 경력 17년차 관록을 '진품명품'에서 보여줬다.

22일 방송된 KBS1 'TV쇼 진품명품'에는 김진희 아나운서가 쇼 감정단으로 출연했다. 그는 개그맨 엄영수, 한의사 이광연과 함께 '장원'에 도전했다.

이날 MC 강승화 아나운서는 "매일 아침 저와 '대한민국 라이브'를 진행하는 제 짝꿍"이라며 김진희 아나운서를 소개했다.

김진희 아나운서는 "시청자로 편안하게 보다가 막상 출연하니 맞혀야 한다는 부담감에 긴장된다"라며 "내 짝꿍이 여기 있으니 안심이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강승화 아나운서는 "퀴즈 같은 것 전혀 못 맞히는데 무슨 걱정을 하느냐"라고 농담을 했고 김진희 아나운서는 "그래서 그렇다. 하나도 못 맞히면 어쩌냐"라고 걱정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날 '진품명품'에서는 일제 강점기 영화 전단 8점, 일본변계약도 강호대절용해내장 조선국도, 백자 편병을 감정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