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골 때리는 그녀들' 결승 결과 우승 팀은? 박선영ㆍ서동주 'FC 불나방' VS 한채아ㆍ전미라ㆍ심하은ㆍ양은지 'FC 국대 패밀리'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골때녀' 결승(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골때녀' 결승(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결승 결과 우승 팀을 가리는 'FC 불나방'과 'FC 국대패밀리'의 대결이 펼쳐진다. 박선영, 서동주, 신효범, 조하나, 송은영, 안혜경, 양은지, 명서현, 한채아, 심하은, 박승희 등 양 팀의 멤버들은 치열한 대결을 이어갔다.

15일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최종 우승을 향한 'FC 불나방'과 'FC 국대패밀리'의 결승전이 공개됐다.

우승 트로피와 금메달이 걸린 결승전답게 양 팀 모두 어느 때보다 집중력 있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모두가 경계하는 'FC 불나방'의 박선영은 화려한 개인기와 월등한 기량으로 'FC 국대 패밀리'를 압도할 것을 예고했다. 명불허전 최강자 박선영을 필두로 지능적인 플레이를 선보인 ‘FC 불나방’은 시종일관 'FC 국대 패밀리'의 등골을 오싹하게 했다.

하지만 'FC 국대 패밀리' 역시 무패행진을 자랑하고 있는 강력한 우승 후보팀으로 만만치 않은 실력을 보여줬다. 'FC 국대 패밀리'의 김병지 감독은 박선영을 제지할 히든카드로 강한 에너지와 빠른 플레이가 강점인 박승희를 '박선영 전담 마크자'로 내세우며 승기를 노렸다.

박선영은 이번 결승전에서 "처음에는 1:5였다면 지금은 6명이 하나가 된 느낌이다. 팀원들에게 너무 고맙다"라며 뜨거운 눈물을 흘려 모두의 눈시울을 적시게 만들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