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홍준표 의원 아내 이순삼과 '와카남' 출연…집에서는 다정다감한 로맨티스트(ft. 반려견 순금이)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와카남' 홍준표(사진제공=TV조선)
▲'와카남' 홍준표(사진제공=TV조선)
홍준표 의원이 부인 이순삼과 함께하는 집에서의 소소한 일상을 공개한다.

21일 방송되는 TV CHOSUN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 ‘와카남’)14회에서는 홍준표 의원이 결혼 40년차 남편의 다정다감한 로맨티스트 면모를 선보인다.

무엇보다 홍준표 의원은 가차 없는 직언을 내뱉어 ‘직썰맨’으로 불렸던 평소의 이미지와 달리, 가정 내에서는 꿀이 뚝뚝 떨어지는 반전 사랑꾼 면모로 모두의 눈을 휘둥그레지게 했다. 홍준표 의원이 아내 곁에 꼭 붙어서 함께 저녁을 준비하는 가하면, 서프라이즈 이벤트로 꽃 선물을 하는 등 다정다감한 로맨티스트의 자태를 드러낸다.

▲'와카남' 홍준표(사진제공=TV조선)
▲'와카남' 홍준표(사진제공=TV조선)
더욱이 홍준표 의원은 아내 이순삼과의 첫 만남에 바로 “결혼하자”고 돌직구 프러포즈를 날렸던 상남자 스토리를 전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홍준표 의원이 아내 이순삼에게 첫눈에 반했던 특별한 이유가 있다고 고백하면서, 소문난 잉꼬부부인 두 사람의 들을수록 흥미진진한 연애 스토리를 공개한다.

뿐만 아니라 홍준표 의원의 반려견 순금이가 처음으로 등장해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특히 홍준표 의원은 순금이를 볼 때마다 아이 같은 미소를 짓는 프로 집사의 모습으로 미소를 자아낸다. 홍준표 의원 부부와 귀염폭발 반려견 순금이가 함께하는 평화로운 일상이 따스한 힐링과 웃음을 선사한다.

▲'와카남' 홍준표(사진제공=TV조선)
▲'와카남' 홍준표(사진제공=TV조선)
그런가하면 홍준표 의원은 극심한 허기짐에 시달리며 수돗물로 배를 채울 수밖에 없던, 가난했던 어린 시절 이야기를 꺼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무엇보다 홍준표 의원이 몸무게가 48kg, 허리사이즈는 28인치에 불과했다던 대학생 시절의 모습을 전한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