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팝핀현준 박애리 부부, 엘리베이터 설치한 마포 집 공개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살림남2' 팝핀현준 가족(사진제공=KBS 2TV)
▲'살림남2' 팝핀현준 가족(사진제공=KBS 2TV)
팝핀현준이 새롭게 리모델링한 마포 집을 공개했다.

25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럭셔리 펜트하우스 부럽지 않은 팝핀현준 가족의 새로운 보금자리가 펼쳐졌다.

앞서 팝핀현준은 계단 오르기가 힘들어 계단을 기어 다니는 어머니를 위해 마포집에 엘리베이터 설치를 결정했다. 장장 5개월 동안의 대형 공사를 마친 팝핀현준의 마포집은 심플하고 모던한 인테리어에 기존의 힙합 느낌의 외벽도 순백의 화이트 하우스로 환골탈태해 보는 이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어머니는 실내에서 전 층을 오갈 수 있는 엘리베이터에 "하루 종일 이거 타고 올라갔다 내려갔다 하고 싶다"며 아이처럼 좋아했고, 무명시절 엄마랑 함께 살 수 있는 집을 마련하는 게 꿈이었던 팝핀현준은 이제야 진짜 어머니를 위한 집이 됐다며 남다른 감회에 젖었다.

▲'살림남2' 팝핀현준 가족(사진제공=KBS 2TV)
▲'살림남2' 팝핀현준 가족(사진제공=KBS 2TV)
특히 팝핀현준의 피규어가 전시되었던 지하실도 가족들을 위한 특별한 공간으로 탈바꿈했고 이를 본 어머니는 "여기는 뭐냐?, 지상낙원이야?"라며 깜짝 놀랐다.

한편, 팝핀현준이 이사 전 오래된 항아리를 버리겠다고 하자 어머니는 "내가 죽기 전에는 안 된다"고 거부하는가 하면 새 집에 가서 이사 온다고 알리는 의식을 치러야한다고 고집을 피웠다.

그런 것들은 다 미신이라며 귀담아들으려 하지 않던 팝핀현준은 어머니가 들려준 놀라운 경험담을 듣고 깜짝 놀랐고 이후 군소리 없이 어머니 말을 고분고분 따랐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