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따마, 오늘(28일) 첫 정규앨범 'DON'T DIE COLORS' 발매...독보적 음악성 선사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따마(사진 = 아메바컬쳐 제공)
▲따마(사진 = 아메바컬쳐 제공)
아티스트 따마(THAMA)가 독보적인 음악성을 선사한다.

따마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정규앨범 'DON'T DIE COLORS (돈 다이 컬러스)'를 발매한다.

이와 함께 따마는 지난 27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DON'T DIE COLORS' 비대면 청음회 영상을 공개하며 신보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해당 영상에선 개코, 지소울, 보이비, 행주, 호피폴라 아일, 쏠, 허성현, 수젠 등 동료 뮤지션들이 출연해 'DON'T DIE COLORS'의 감상평을 남긴다.

개코는 따마에 대해 "이렇게 느낌있게 부를 수 있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라며 "올해 제가 들어본 앨범 중에 세 손가락 안에 들 것 같다. 저희 회사 아티스트라서 홍보하는 것이 아니다. 정말 잘 만든 앨범이다"라고 극찬했다.

▲따마(사진 = 아메바컬쳐 제공)
▲따마(사진 = 아메바컬쳐 제공)
타이틀곡 'Blessed'의 피처링을 맡은 지소울은 "노래가 너무 좋다. 목소리 톤도 너무 좋다. 제가 참여한 노래도 너무 좋다"라고 말했다. 수록곡 'So Long'에 피처링으로 참여한 아일은 "지금 막 벌써 그냥 춤추고 싶다. 이 양반 음악 이거 잘하네. 내가 이번에 함께 해서 영광이다"라고 따마를 치켜세웠다.

행주는 "따마가 이를 갈고 정규앨범을 만들었다는 소식을 들었다"면서 "따마의 목소리가 너무 좋다. R&B 보컬들 중에서도 따마 목소리가 제일 섹시한 것 같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행주는 "프리뷰만 들었을 뿐인데 앨범 전체를 듣고 싶은 궁금증이 든다. 이번에 바이닐로 나온다고 들었다. 바이닐로 들으면 더욱 좋을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보이비 역시 "따마는 보컬이랑 가사를 쓰는 스타일이 좋다. 호소력이 있고 어떤 때는 절절해지기도 하지만 전혀 오글거리지 않는다"라고 호평했다.

수젠은 "음악인들이 정말 사랑하는 음악"이라며 "따마는 트렌드를 쫓다기보다 항상 도전하고 연구한다. 정말 음악을 사랑하는 것이 느껴진다"라고 밝혔다.

쏠은 "지금 이 현시대 중에서 가장 멋진 R&B 앨범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으며 허성현은 "목소리가 정말 멋있다. 100점 만점에 280점 드리겠다"라고 찬사를 보냈다.

이처럼 따마는 동료 뮤지션들의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신보를 향한 기대감을 북돋았다. 씬에서 실력파로 입지가 두터운 만큼 완성도 높은 앨범으로 또 한번 음악 팬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DON'T DIE COLORS'에는 타이틀곡 'Blessed (feat. GSoul)'을 비롯해 'Chill이란 낱말의 존재이유 (feat. Verbal Jint)', 'MAPO', '잠깐, 급한일이', '자정 (skit)', 'Dream Portraits', 'København (feat. KimOki)', 'Real Thing (feat. Dynamicduo)', '걸어가', 'Vanilla Sky (feat. 선우정아)', 'So Long (feat. I'll)', '순간들'까지 따마가 작사, 작곡한 총 12곡이 수록된다.

따마의 음악적 역량이 집약된 'DON'T DIE COLORS'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