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임지연 나이 57세에 밝히는 이혼 심경 "다른 사람들의 시선 견디기 어려워"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속풀이쇼 동치미' 임지연(사진제공=MBN)
▲'속풀이쇼 동치미' 임지연(사진제공=MBN)
나이 57세 미스코리아 임지연이 재혼 조건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재혼은 아무나 하는 게 아니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방송에는 임지연이 출연해 이혼 후 힘들었던 점에 대해 털어놓았다. 그는 "여자가 이혼했다는 것 자체를 잘못으로 바라보는 시선이 너무 힘들었다"라고 전하며 이혼한 것 보다 다른 사람들의 시선을 견디는 것이 더 어려웠음을 밝혔다.

또한 임지연은 "재혼할 때 남자의 경제력보다 성격과 성품이 우선이다"라는 생각을 전했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