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공작도시', 넷플릭스가 주목할 심리 스릴러…수애ㆍ이충주ㆍ이학주 등 욕망의 인물관계도 공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공작도시' 수애(사진제공=하이스토리디앤씨, JTBC스튜디오)
▲'공작도시' 수애(사진제공=하이스토리디앤씨, JTBC스튜디오)

JTBC 새 수목드라마 '공작도시'가 넷플릭스도 탐낼 만한 쫄깃한 심리 스릴러를 선보인다. 수애, 이충주, 이학주, 이이담(김이설 역) 등 연기력 탄탄한 배우들이 보여줄 욕망의 인물 관계도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JTBC '공작도시'는 수애(윤재희 역), 김강우(정준혁 역), 이이담의 파격적인 충돌을 그린 드라마다.

◆ 수애X김강우 등 눈부신 배우진

'공작도시'는 수애와 김강우의 만남을 알린 캐스팅 소식 단계부터 드라마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보기만 해도 치명적인 두 배우가 대한민국 상위 1% 부부가 된다는 설정이 벌써부터 기대감을 일으킨다.

또 극의 서스펜스를 높일 신예 이이담과 무게감을 더해줄 관록의 배우 김미숙(서한숙 역), 이학주(한동민 역), 김주령(고선미 역), 김영재(정준일 역), 김지현(이주연 역), 정해균(조강현 역), 서재희(오예린 역) 등 남다른 개성과 탁월한 연기력을 지닌 배우진을 구축, 눈부신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다.

◆ 남편을 대통령으로 만들려는 욕망의 꽃

극 중 성진 그룹 둘째 며느리 윤재희(수애)는 능력과 재력 그리고 화목한 가정까지 누구나 꿈꾸는 워너비 여성의 삶을 영위하고 있다. 하지만 이는 겉모습일 뿐 내면에는 더 높은 곳을 향한 끝도 없는 갈증과 남편을 대통령으로 만들겠다는 강한 욕망에 사로잡혀 있다. 모두가 우러러보는 그곳에 갈 수만 있다면 불구덩이도 뛰어들 윤재희의 내면에는 대체 어떤 감정이 지배하고 있는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이 원대한 꿈을 실현해 줄 남편 정준혁(김강우) 역시 최고의 자리를 노리는 욕망을 품고 있는 인물로 윤재희와 더할 나위 없는 파트너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예기치 못한 순간 이들 사이를 파고들 미스터리한 도슨트 김이설(이이담)과 반드시 넘어야 할 산인 성진가(家) 실세 서한숙(김미숙) 여사가 존재하고 있어 과연 이들의 욕망의 꽃이 온전히 피어날 수 있을지, 그 이면에는 어떤 비밀이 도사리고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 인간 통찰의 신세계, 파격적인 미스터리 심리 스릴러

'공작도시'는 대한민국 정재계를 쥐고 흔드는 성진 그룹의 미술관을 배경으로 대한민국 가장 높은 자리에 오르고자 하는 여자들의 욕망을 담은 파격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다. 저마다 사연을 지닌 캐릭터들과 지독하게 얽히고설킨 인물들의 관계성을 구축해 미스터리 심리 스릴러라는 장르적 매력을 안길 예정이다.

특히 누구나 가지고 있는 '욕망'이란 감정을 키워드로, 내면에 거울을 비춘 듯 날카로운 인간 통찰을 보여줌은 물론 인물들의 심경 변화를 섬세하게 짚어내며 강렬한 몰입과 함께 진한 감정적 공감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매회 시청자들을 충격에 빠트릴 예측불가의 전개를 예고,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기막힌 스토리가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