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비즈 포토] '기억의 해각' 문근영, 마스크로도 가려지지 않는 동안 미모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문근영(비즈엔터DB)
▲문근영(비즈엔터DB)
배우 문근영이 24일 서울 여의도 KBS에서 진행된 KBS 2TV '드라마 스페셜 2021-기억의 해각' 기자간담회에 참석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기억의 해각’은 알콜릭(‘알콜중독’의 다른 말)이던 남편을 지극정성으로 간호하던 아내가 도리어 알콜릭이 되어 치유되지 못한 상처 속을 헤매다 미지의 소년을 만나 남편에 대한 사랑, 그 지독한 감정과 이별하는 법을 배워가는 이야기다.

▲문근영(비즈엔터DB)
▲문근영(비즈엔터DB)
문근영은 극 중 알코올 중독 남편을 간호하다 도리어 알코올 중독자가 된 오은수 역을 연기했다.

노 개런티로 출연한 문근영은 "처음 대본을 읽었을 때 저도 모르게 감정이 이입이 됐다. 다 읽고 났을 때는 이미 엉엉 울고 있었다"라며 "이 작품은 꼭 내가 해야겠다. 내가 하고 싶다라는 생각을 했다. 더 잘 표현해서 내가 느꼈던 감정을 시청자분들도 느낄 수 있게 하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문근영(비즈엔터DB)
▲문근영(비즈엔터DB)
문근영은 이번 작품을 통해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했다. 그는 "늘 변화하고 성장하고 싶다. 이번에는 확실하게 과감한 선택을 했다"라며 "제가 이렇게 과감할 수 있었던 힘은 캐릭터와 대본으로부터 나왔다"라고 설명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