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코로나19 확진 송해, 건강한 근황 '전국노래자랑' 담양 스페셜 편 MC 복귀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KBS )
(사진제공=KBS )
코로나19 확진 판정 근황을 전했던 나이 96세 송해가 '전국노래자랑' MC에 복귀한다.

10일 방송된 KBS1 '전국노래자랑- 전남 담양군 스페셜'에서는 송해가 MC로 나섰다.

앞서 송해는 백신 3차 접종까지 마쳤지만 지난달 17일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이로 인해 '전국노래자랑'은 송해 대신 이호섭 작곡가가 스페셜 MC로 활약했다.

▲송해(비즈엔터DB)
▲송해(비즈엔터DB)
한편 송해는 1927년생으로 올해 우리나라 나이로 96세다. 그는 현직 최고령 방송인이자 '전국노래자랑'의 최장수 MC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42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프로그램이자, 스타 등용문의 산실임을 여실히 보여주는 전국노래자랑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 3월부터 스튜디오에서 스페셜 방송을 이어오고 있다. 매주 일요일 오후 12시 20분 방송된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