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유스케' 잔나비,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What's Up'까지 귀호강 라이브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잔나비(사진=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 캡처)
▲잔나비(사진=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 캡처)
그룹사운드 잔나비가 열정 넘치는 무대를 선사했다.

잔나비 최정훈은 지난 13일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아름다운 감성을 선사했다.

이날 유희열은 "한 편의 시집 같다. 가사를 정말 잘 쓰는 친구다. 최근에 새로운 노래를 발표했는데 지금 계절과 정말 잘 어울리는 곡이다"며 잔나비를 소개했다.

신곡 '초록을거머쥔우리는'으로 포문을 연 최정훈은 매력적인 보컬로 관객들의 마음을 촉촉하게 적셨다.

최정훈은 이번 앨범의 수록곡 전곡을 집에서 녹음했다고 밝히며 "이번 앨범의 4곡 중 3곡을 하루 만에 썼다"고 전했다.

최정훈은 환호성과 떼창이 그리웠다며 관객들과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와 '사랑하긴 했었나요 스쳐가는 인연이었나요 짧지않은 우리 함께했던 시간들이 자꾸 내 마음을 가둬두네'를 떼창을 유도하며 실제 콘서트 현장을 방불케 할 정도의 뜨거운 열기를 더했다.

또 유희열은 한국 밴드로는 최초로 미국 뉴욕 링컨 센터서 공연을 한다는 소식을 알리며 잔나비의 'K-인디음악' 진출을 축하했다.

이날 마지막 무대로 최정훈은 "잔나비에게 초심과도 같은 곡"이라며 4 Bon Blondes의 'What's Up'을 선보였고 관객들도 열광적인 반응과 환호를 보내며 절정을 이뤘다.

지난 10일 두 번째 소곡집 '초록을거머쥔우리는'을 발매한 잔나비는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연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