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정동원X장민호, 정선 오일장 벌집 아이스크림&집 와이어 ㆍ영월 캠핑장서 힐링 타임(동원아 여행 가자)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 정동원과 장민호가 강원도 영월 캠핑장, 정선 오일장 벌집 아이스크림, 집 와이어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16일 방송된는 TV CHOSUN ‘동원아 여행 가자’(이하 ‘동행자’)에서는 강원도 캠핑장 둘째 날의 모습이 그려졌다.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정동원은 아침부터 어른 입맛 음식을 즐기고, 장민호마저 생소해하는 나물 이름을 단번에 맞히는 가하면, 사과 쪼개기로 괴력을 자랑하는 등 반전 사나이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이뿐 아니라 정동원은 장민호의 ‘힐링 지킴이’로 장민호에게 “삼촌은 가 있어요, 제가 다 할게요!”라고 장담했다. 정동원은 장민호를 향한 마음을 가득 담은 간식으로, 찐 옥수수에 버터를 입히고 고소한 치즈까지 얹은 ‘옥수수 버터구이’를 뚝딱 만들어내는가 하면, 계곡 절경에 푹 빠진 장민호를 위해 특급 배달 서비스까지 펼쳤다.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동원아 여행 가자’ (사진제공=TV조선)
그런가하면 정동원은 숲속 힐링을 즐기던 중 정선의 벌집 아이스크림과 집 와이어의 추억을 떠올렸고, ‘사나이 여행’이라는 콘셉트에 맞춰 다시 한 번 집 와이어 타기를 제안해 장민호를 긴장하게 했다. 이와 함께 정동원은 장민호가 사줬던 벌집 아이스크림을 다시 한 번 맛보기 위해, 장민호와 정선 오일장으로 향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