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마녀체력 농구부' 별, 빛난 집념과 열정 "다시 알게 된 도전이 주는 즐거움"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마녀체력 농구부' 별(사진제공=JTBC)
▲'마녀체력 농구부' 별(사진제공=JTBC)
가수 별이 코트 위 성장 플레이어로 성장하며 유종의 미를 거두었다.

지난 21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언니들이 뛴다-마녀체력 농구부'(이하 '마녀체력 농구부')에서 별이 속한 위치스의 마지막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경기는 초등팀인 아산W와의 리벤지 매치로, 별은 수비와 공격을 오가며 지치지 않고 코트 위를 달렸다. 별은 속공을 비롯한 거침없는 플레이를 이어가며 아이 셋을 둔 엄마라고는 믿기지 않는 체력과 재능을 자랑했다.

▲'마녀체력 농구부' 별(사진제공=JTBC)
▲'마녀체력 농구부' 별(사진제공=JTBC)
특히 별은 코트 위를 누비면서 끝없는 열정으로 상대 팀을 꽁꽁 묶는 철통 수비를 펼치며 승부욕을 발산했다. 아울러 별은 경기 내내 남다른 집중력과 어시스트 활약 등으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

이처럼 매 경기에서 자신의 자리를 지키며 최선을 다한 별은 공을 막는 불도저 스크린으로 수비는 물론, 슛을 실패해도 끝까지 공을 놓치지 않는 승부욕으로 '위치스'에 없어서는 안되는 키플레이어로 활약했다.

한편 별은 물오른 예능감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