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정동원X베이식, '구필수는 없다' OST 'Alright'로 뜨거운 반응…래퍼 완벽 변신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정동원X베이식(사진 =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정동원X베이식(사진 =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가수 정동원과 래퍼 베이식의 만남이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다.

정동원과 베이식은 지난 23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ENA 특별 기획 드라마 '구필수는 없다' OST Part.10 'Alright (올라잇)' 음원을 발매했다.

'Alright'은 트로트 신동 정동원과 힙합씬에서 굵직한 존재감을 갖춘 베이식이 함께 가창에 참여한 곡으로, 두 아티스트의 이색 조합만으로 이목을 끌었다. 장르와 세대를 초월한 특별한 만남은 발매와 동시에 뜨거운 반응과 꾸준한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정동원X베이식(사진 =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정동원X베이식(사진 = 뉴에라프로젝트 제공)
특히 'Alright'은 정동원, 베이식이 직접 곡에 참여하며 의미를 더했다. 베이식은 'Alright'의 프로듀서로서 작사에 참여한 것은 물론 탄탄한 래핑까지 선보이며 곡의 중심을 잡았다. 또한 정동원의 음악적 역량을 완벽하게 이끌어내며 완성도를 한층 높였다.

정동원은 베이식의 프로듀싱에 맞춰 수준급 랩을 구사했으며 작사에도 직접 참여하며 음악적 재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인생과 꿈에 대한 다짐과 포부를 청소년의 시선으로 직접 써 내려간 정동원의 가사는 리스너들에게 공감과 위로를 전했다.

'구필수는 없다' 극 중에서 래퍼 지망생 구준표 역으로 호연을 펼친 정동원은 'Alright' 음원을 통해 진짜 래퍼로 거듭나며 새로운 매력을 선보여 힙합씬에서도 관심을 끌고 있다.

한편, ENA 특별 기획 드라마 '구필수는 없다'는 세대 초월 케미스트리를 선보이는 생활 밀착형 휴먼 코믹 드라마로 지난 23일 종영했다. 곽도원, 윤두준, 정동원, 한고은, 박원숙 등 개성 넘치는 배우들이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