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이승철, 일본 입국 거부에 네티즌 “야스쿠니 신사참배하는 일본인도 입국 금지시켜라”

[비즈엔터 오예린 인턴 기자]

▲사진=뉴시스

가수 이승철이 일본 공항에서 입국이 거부된 사실이 알려지자 네티즌 반응이 뜨겁다.

이승철의 소속사 진앤원뮤직웍스 측은 10일 공식자료를 통해 이승철이 9일 오전 일본 현지 지인의 초대로 아시아나항공 편을 이용해 일본 하네다 공항에 도착했지만 이후 석연치 않은 이유로 출국사무소에 4시간 가량 억류된 후 국내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당시 출입국사무소의 한 직원은 이승철 측이 입국을 거절하고 대기시키는 이유를 묻자 “최근 언론에서 나온 것 때문”이라는 입장을 먼저 피력했다고 밝혔다. 특히 아내 박현정 씨가 함께 억류된 것에 대해서는 이렇다할 해명을 내놓지 못한 채 얼버무린 것으로도 알려졌다.

앞서 이승철은 8월 14일 광복절을 하루 앞두고 탈북청년합창단과 함께 독도를 방문해 통일을 염원하는 노래 ‘그날에’ 등을 불렀다.

이승철 일본 입국 거절 소식을 접한 네티즌 tsk0****는 “승철이 형님 멋있습니다”라는 의견을 남겼고 , 네티즌 loop****는 “우리나라도 야스쿠니 신사참배 하는 일본 우익 정치인들의 입국을 금지시켜야 한다”고 밝혔다. 또 다른 네티즌 rmsq****는 “이승철씨 송일국씨 응원합니다 자랑스럽습니다”라고 반응했다.

오예린 인턴 기자 yerin2837@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