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세영, 현우에 키스로 ♥ 고백..결과는 '거절'

[비즈엔터 김예슬 기자]

(사진=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캡처)
(사진=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캡처)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이세영이 현우에게 키스로 자신의 마음을 고백했다.

6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서는 효원(이세영 분)이 태양(현우 분)에 키스하며 뜨거운 고백을 이어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효원은 태양의 집 앞에서 그를 기다렸다. 이후 태양과 마주한 효원은 그에게 키스를 해 태양을 당황시켰다. 태양이 "지금 뭐하는 거냐"고 묻자 효원은 "도장을 찍었다. 아무도 건드리지 말라고 도장을 찍은 거다"고 당당하게 나와 그를 더 황당하게 했다.

하지만 태양은 "억지다. 난 민효원 씨에게 아무런 이성적 감정이 없다. 일방적으로 내게 이러는 건 날 무시하는 것 아니냐"고 단호하게 거절했다. 이에 효원은 "알겠다. 난 이 시간 이후로 당신을 이만큼 좋아해주지 않을 것"이라면서 "맘에도 없는 친절 베풀지 말라. 내게 잘 해주면 나 다시 매달릴지 모른다"고 쏘아붙여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예슬 기자 yey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