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리슨 업' 신용재, 제자 김승수 지원군…폭발적 가창력 선사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리슨 업' 신용재(사진제공=KBS2)
▲'리슨 업' 신용재(사진제공=KBS2)
'리슨 업' 신용재가 제자 김승수의 무대를 빛냈다.

신용재는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리슨 업(Listen-Up)'에 출연해 프로듀서 김승수와 의기투합했다.

김승수는 "신용재 선생님께 음악을 대하는 태도를 근본적으로 배우게 되면서 갑자기 작곡이 되더라"라며 "선생님을 안 만났으면 프로듀서가 될 수 없었고 어떻게 됐을지 모른다"라며 신용재를 향한 애정과 존경심을 전했다.

고등학생 당시 김승수가 작곡했던 노래를 들은 신용재는 "넌 작곡에 재능이 있었다. 너의 소식을 듣고 뿌듯하더라. 고등학생 때 그 패기 넘치던, 음악 없이 못 살 것 같던 친구가 결국 음악으로 성공했구나 하고 뿌듯하더라. 진짜 잘 됐다"라고 진심 어린 말을 전했다.

이후 신용재는 1라운드 'Welcome to Summer!' 미션에서 스승으로서 제자이자 프로듀서 김승수의 지원군이 되어 배틀에 참여했다. 네 번째 무대로 나선 신용재는 호소력 짙은 감성과 폭발적 가창력으로 김승수가 프로듀싱한 '그 여름'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특히 신용재는 댄서나 화려한 무대장치 없이 오로지 자신의 보컬로만 승부하는 발라드 무대로 김승수의 순위를 역전시키는 활약을 펼쳤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