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심야괴담회' 여자를 구합니다ㆍ사내연애ㆍ아파트 담력체험 등 오싹한 도시괴담 소개(ft. 이주승)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심야괴담회'(사진제공=MBC)
▲'심야괴담회'(사진제공=MBC)
'심야괴담회'가 여자를 구합니다, 사내연애, 아파트 담력체험 등 오싹한 도시괴담을 소개한다.

29일 방송되는 MBC '심야괴담회'에서는 공포 스릴러계의 씬스틸러 배우 이주승이 출연한다.

배우 이주승은 다양한 작품에서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마 등의 역할을 완벽히 소화해왔다. 알고 보니 그는 어릴 때부터 각종 호러물을 섭렵한 공포 애호가였다. 심지어 배우가 아닌 영화감독으로서 공포 스릴러 단편영화까지 연출한 호러 성덕(성공한 덕후)이라고 전했다.

저예산 영화임에도 불구, 가장 많은 투자를 했다는 영화 속 ‘고양이 가면’을 공개하기도 했다. 다년간의 연기 경력으로 완성된 이주승만의 연출 감각에 다들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이주승은 공포물 마니아답게 다양한 자신만의 귀신 대처법을 소개했다. 특히 귀신이 쫓아오지 못하게 도망갈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며 ‘귀신 쫓는 축지법’을 선보였다.

‘도시 괴담’ 특집이 기다리고 있다. 자취방, 사무실, 아파트 등 우리 주변에 있는 익숙한 공간에서 일어난 괴담을 준비했다. 여성 세입자만 받는 수상한 집주인의 비밀 '여자를 구합니다', ‘우리 회사에 날 스토킹하는 사람이 있다?’ 야근하는 나를 지켜보는 의문의 존재 '사내연애', 아파트에서 만난 여자가 자꾸만 나를 붙잡는 이유는? '아파트 담력체험'까지 생생한 도시 괴담들이 소개된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