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김재욱 "'보이스' 이하나와 케미? 얻어걸려서 기분 좋다"

[비즈엔터 김예슬 기자]

▲배우 김재욱(사진=더좋은이엔티)
▲배우 김재욱(사진=더좋은이엔티)

김재욱이 '보이스' 이하나와 호흡을 맞춘 장면에 대해 만족감을 표했다.

2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역삼동 모처에서 OCN 주말드라마 '보이스'(극본 마진원, 연출 김홍선) 모태구 역을 맡은 배우 김재욱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김재욱은 극 중 이하나(강권주 역)를 위협한 장면에서 두 사람의 케미스트리로 호평을 받고 있는 것에 대해 "얼떨떨하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전혀 어울려보이려 한다거나 하는 의도가 없었는데도 그렇게 봐주시니 지금도 사실 얼떨떨하다. 어찌 보면 성공한 장면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극 중 이하나와 맞붙는 장면이 거의 없다시피 한 것을 언급했다. 김재욱은 "옥상에서의 대치 전에는 이하나와 강하게 부딪히는 장면이 없었다. 이게 곧 둘의 마지막 만남이어서 이 장면이 아니면 더 이상 없겠다 싶었다. 그래서 대사를 주고받으면서도 이를 자연스럽게 살릴 수 있는 동선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고 회상했다.

김재욱은 해당 장면에 대해 만족한다고도 말했다. 김재욱은 "개인적으로는 이하나와의 대립 장면이 참 만족스럽고 좋더라. 사실 얻어걸린 것 같아서 기분도 좋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재욱은 지난 12일 종영한 OCN 주말드라마 '보이스'에서 모태구 역으로 열연했다. '보이스' 마지막회는 케이블, 위성, IPTV 통합 가구 시청률 기준 평균 5.6%, 최고 6.4%를 기록하며 안방극장에서 큰 사랑을 받았다.

김예슬 기자 yey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