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석조저택’ 고수 “잘생김은 상대적인 것, 유죄 NO”

[비즈엔터 정시우 기자]

▲고수(사진=윤예진 기자 yoooon@)
▲고수(사진=윤예진 기자 yoooon@)

고수의 잘생김은 유죄일까, 무죄일까.

10일 오전 CGV 압구정에서는 김휘 감독과 배우 고수 김주혁 박성웅 문성근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사회자 박경림은 고수의 ‘잘생긴 외모’를 안건으로 상정됐다. 이에 김주혁 문성근 박성웅 김휘 감독이 ‘유죄’를 들었고 고수만 홀로 ‘무죄’를 주장했다.

김주혁은 “고수의 ‘잘생김’은 유죄다. 적당히 섞여야 하는데 혼자만 좋은 것을 가지고 태어났으므로 유죄”라고 강조했다. 그러자 고수는 “외모는 상대적인 것이다. 유죄가 될 수 없다”고 받아쳤다.

이에 박경림아 "아까 대기실에서 들어오자마자 '저 요즘 살이 너무 많이 찐 것 같아요'라고 하자 3초간 정적 흐르지 않았냐"고 폭로하자 고수는 "솔직히 어제부터 급 다이어트를 했다"고 고백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석조저택 살인사건’은 해방 후 경성, 유일한 증거는 잘려나간 손가락뿐인 의문의 살인사건에 경성 최고의 재력가 남도진(김주혁)과 과거를 모두 지운 정체불명의 운전수 최승만(고수)이 얽히며 벌어지는 서스펜스 스릴러다. 5월 개봉 예정.

정시우 기자 siwoorain@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